공사 대금 5억 원 부풀려 가로챈 현장소장 기소_베토 카레로 어느 도시_krvip

공사 대금 5억 원 부풀려 가로챈 현장소장 기소_포커 스타의 진짜 돈_krvip

서울중앙지방검찰청 특수1부는 하청업체에 줄 공사대금을 본사에 과다 청구해 수억 원을 빼돌린 혐의로 모 대기업 건설사 직원인 58살 이 모씨를 불구속기소했습니다. 이 씨는 지난 2010년 초, 대구시의 한 건설현장 소장으로 근무하면서 하도급 업체에 줄 공사대금을 부풀려 본사에 과다 청구하는 수법으로 5억 5천만 원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. 검찰조사 결과 이 씨는 이 가운데 5천만 원을 범행을 도운 부하 직원 강 모씨에게 줬으며, 범행 사실이 드러나자 가로챈 돈을 본사에 반납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.